[과신대 View 맛보기]


손정식 교수는 “기적도 일어날 수 있을지 모르나 의사는 살 수 있는 환자를 살 수 있도록 돕는 일을 한다고 생각한다”며 의사의 역할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. 질병이라는 실존적인 위기 앞에 기적을 구하는 것은 인간의 본성일지 모르지만, 그것을 이용하는 종교의 행태는 옳지 않다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다.


- <과신대 View Vol.13> 제 8회 콜로퀴움 기사 중


▶︎ 과신대 View Vol.13 보러가기: http://www.scitheo.org/151

▶︎ #과신대View 구독 문의 | scitheo.office@gmail.com

posted by 과학과 신학의 대화